[BO-02] 일상의 쉼표! 죽도 섬 일주 / 예당호 출렁다리/ 남당항 수산물 축제 (당일)

물 위를 걷는 듯한 예당호 출렁다리를 건너 남당항에서 주꾸미와 각종 해산물까지 즐겨보세요~
public/NFUdata/thumb/515x385_100/20190613132845.9700.2.0
  • 대인
  • 39,000원~
  • 소인
  • 39,000원~
    (만4세 이상~만12세 미만)
  • 여행지역
  • 충청남도 예산군
  • 이용교통
  • 버스
현재 보시는 여행상품의 예약가능상태를 확인하시고 출발일을 선택해 주세요.
  • 출발확정
  • 예약가능
  • 예약마감
선택출발일
(날짜를 선택하시면 자동입력됩니다.)
·상품가 : 0원~ (1인요금)
url공유 일정표인쇄하기 관심여행등록 예약하기
  • 여행상세정보
  • 요금안내
  • 여행지정보
  • 취소환불규정

<좌석지정제 안내사항> 

고객님들의 보다 편하고 즐거운 여행을 위해 2016년 12월1일부터 버스여행상품 좌석지정제를 전면 시행합니다. 

이에 몇가지 안내사항입니다. 

1. 모든 버스 여행상품은 좌석지정제이며, 입금순으로 좌석배정됩니다.
2. 결제(예약금 및 완납)는 상담원과의 통화 및 예약 확정후 입금하셔야 합니다.
3. 버스 좌석은 임의 지정및 별도의 요청이 불가하며, 당일 버스 탑승시 가이드에게 안내 받으시면 됩니다.   


감사합니다.


★ 출발이 30분 빠릅니다. (신길역 06:30, 서부역 06:55, 종합운동장역 07:30 출발)

★ 승선시 신분증 지참 부탁드립니다.

※ 매월 첫째주 월요일은 예당호 출렁다리 안전점검으로 출발이 없습니다.

※ 매주 월요일은 김좌진 장군 생가 휴관으로 다른 코스에서 시간을 더 드립니다.
※ 매주 화요일은 죽도 유람선 휴항으로 출발이 없습니다.

여행일정표
교통 지역 시간 세부일정 비고
1day
전용차량 서울 06:30

신길역 (1호선, 5호선) 2번출구 출발

06:55

서부역 (서울역 1호선, 4호선) 1번출구 롯데마트 후문 앞 출발

07:30
종합운동장역 (2호선, 9호선) 6번 출구 앞 종합운동장 내 주차장 출발
경기 07:50
동천역 간이정류장 탑승 (경부고속도로 내★ 하행선 ex-HUB 동천역 환승정류장)
 -대중교통 이용시 신분당선 동천역 1번출구 나오면 연결 (약50m)
 -시내쪽 아니고 ★고속도로 상의 정류장으로 올라오셔야 합니다!
(상행방향 하차불가 죽전간이정류장 상행하차)
07:55
죽전 간이정류장 탑승 및 출발 후 차내 조식(찰밥제공)
제공식
예산 09:40

신상 핫플레이스!  #예당호 출렁다리 
- 여기도 출렁~출렁~ 저기도 출렁~출렁~ 전국팔도가 출렁다리로 들끓는다!

- 2019년 4월 6일에 개통.

- 국내 최대 저수지인 예당호의 아름다운 풍경을 기반으로한 402M에 달하는

  아시아 최대 규모! 출렁다리
- 호수 위에 설치된 아파트 3층 높이 64M 주탑 전망대에서 바라보는

  예당호 전경이 진리~!
- 1시간이면 호수 둘레길도 걷고 출렁다리까지 건너볼 수 있는 평이한 코스
- 예당호수 둘레 따라 느린호숫길, 옛고을마당, 음악분수대, 휴게쉼터 등등


 

10:30
남당항으로 이동 
홍성 11:20
남당항 자유식
- 갓 잡아올린 싱싱한 해산물이 한가득! 남당항 수산시장
- 해물 칼국수, 제철회, 꽃게등 자유롭게 즐기는 자유중식~ ♪


자유식
13:00

죽도로 이동 

13:40
찾아가고 싶은 섬, 죽도 입도 및 섬 일주 트래킹
 - 일상의 쉼표가 있는 작은 섬으로의 여행

 - 참 대나무가 울창해서 '대섬'이라 불리던 섬. 지명의 한자 표기에 따라 

   죽도라 부르게 되었다.

 - 가고파호에서 내려 경유를 이용해 발전기를 돌리던 섬에서 친환경 에너지 자립섬으로

   다시 태어난 '죽도'

 - 둘레길을 걸으면서 서로 간의 마음을 나누는  여정이 되시길~ 

 - 바다는 동해? 아니지 서해에서 바라다 보는 망망대해 마음껏 소리치고

   마음껏 불러보세요 그대의 이름~! 

 ( 죽도 둘레길 트레킹 소요시간 : 1시간 30분 )


* 승선시 신분증 지참 부탁드립니다.

* 매주 화요일은 휴항입니다.

  기상 악화 등의 이유로 출항시간 변동 될 수 있습니다.



15:50
김좌진 장군 생가로 이동
16:00
백야 김좌진 장군 생가
 - 한국의 독립운동가!! 청산리 대첩의 전설!! 백야 김좌진 장군님의 고향, 홍성
 - 1920년 10월 청산리 계곡에서 일본군을 대파시킨 장군님을 기리기위해 만들어진 백야공원
   (백야기념관 & 백야사당 & 백야공원 & 생가터 등등) 
 - 평생을 조국의 독립을 위해 목숨바쳐 애국하신 장군님의 업적들을 만나보실 수 있습니다.

 

※ 매주 월요일은 김좌진 장군 생가 휴관으로 다른 코스에서 시간을 더 드립니다.

16:40
서울로 출발
서울 19:00
서울 도착 예정
※상기 일정은 현지 사정이나 기상에 의해 다소 변경 될 수 있습니다.

제공내역
제공내역
포함내역 교통비, 조식, 승선료, 가이드
불포함내역 여행자 보험 및 불포함 식사, 기타 개인경비 등
유의사항
유의사항
준비물 계절에 맞는 여행복장 및 편한신발, 간단한 간식, 음료수 등
비 고 * 출발 30분 빠릅니다.
* 승선시 신분증 지참 부탁드립니다.
* 매주 월요일은 김좌진 장군 생가 휴관으로 다른 코스에서 시간을 더 드립니다.
* 매주 화요일은 죽도 유람선 휴항으로 출발이 없습니다.
* 매월 첫째주 월요일은 예당호 출렁다리 안전점검으로 출발이 없습니다.
이용교통 버스 현지교통수단 버스
여행인솔자 현지안내원
여행자보험 ※국내여행자보험 서비스 제공 중지에 따른 안내※

국내여행자보험은 2009년 10월부터 금융감독원 지시로 의료실비 보험적용이 되지 않고 사망 및 후유장애에 한하여 보장되는 부분으로 그 동안 여행사에서 서비스차원으로 제공되었습니다. 이후 2012년 8월18일부로 시행된 "개인정보통신법"으로 인해 국내포털사이트를 포함한 인터넷상 개인정보(주민등록번호) 유출을 방지하고자 개인정보 수집을 금지토록 하고 있어 더이상 여행자보험가입 서비스가 제공되지 않음을 알려 드립니다.

이에 따라 2012년 8월19일 이후 출발하는 국내여행상품의 여행자보험 가입이 중지되었으며, 여행자보험 가입을 원하시는 고객님은 각 보험사를 통해 개별적으로 가입 해 주시기 바랍니다. 단, 여행일정 중에 이용되는 교통수단(전세버스, 철도, 선박 등)은 각각 손해배상보험이 가입되어 있습니다.

단, 각 교통수단의 사고에 의한 보험만 적용/각 교통수단 안에서 고객의 과실로 인한 개인적인 사고에 대해서는 보험 처리가 안되는 점 참고부탁드립니다.
  • 여행상세정보
  • 요금안내
  • 여행지정보
  • 취소환불규정

  • 여행상세정보
  • 요금안내
  • 여행지정보
  • 취소환불규정
travel info
◎ 예당호 출렁다리

예당호 출렁다리


하룻밤 자고일어나면 최장길이 타이틀이 바뀔정도로 전국 방방곡곡에서 출렁다리들이 만들어지고 있다. 그 수많은 출렁다리 중에서도 가장 최근에 만들어진 출렁다리가 바로 충청남도 예산에 예당호 출렁다리이다. 충청남도 예산군은 예당호 출렁다리를 이렇게 소개하고 있다. '우리나라에서 가장 큰 저수지인 예당호(둘레40km,너비 2km)를 상징하는 총길이 402M의 국내 최장 출렁다리'. 거대한 황새 한마리가 하늘로 비상하는 모양의 현수교로, 은은하게 좌우로 흔들흔들거리는 출렁다리는 마치 수면 위를 걷는 듯한 착각을 일으키며, 발 아래로 수면이 훤히 들여다보여 아찔한 추억까지 선사한다. 또, 내진설계에서 1등급을 받았을 정도로 튼튼하다, 그 안전성이 인정되어 성인 3,150명도 동시에 수용이 가능하다. 야간에는 그라데이션 기법을 사용한 시시각각으로 무지개색 빛깔로 변하는 LED조명이 몽환적인 분위기를 자아내며 찬란하게 빛을 낸다. 또 예당호 둘레를 감싸는 느린 호수데크길(5.2km)로 출렁다리가 이어져, 코스를 왕복하기만 하면 '하루 2만보 걷기'가 가능해, 건강과 삶의 활력까지 되찾을 수 있다.

 

 

◎ 죽도
죽도

천수만 한가운데에 사람들이 살고있는 유일한 섬이 있다. 예로부터 섬에 참대나무가 울창하여 '대섬'이라고 불렸으며, 지명의 한자표기에 따라 죽도(竹島)라 불리는 섬이다. 전국에 죽도라 불리는 섬은 여럿 있지만 호수처럼 잔잔한 천수만 바다 한가운데에 안면도와 홍성군 육지에 둘러싸여있는 죽도는 딱 하나 뿐이다. 섬 주변이 풍부한 어장이라 주말이면 낚시 배가 섬 주변을 온통 둘러쌓을 정도로 해산물이 풍
부하다. '찾아가고 싶은 섬'이란 타이틀을 걸고 홍성군은 25억원을 들여 섬 둘레를 따라 대나무숲 탐방로와 전망대, 휴게시설 등 여러 관광기반시설들을 만들어 관광객들을 끌어오고 있다. 섬 둘레가 완만하고 주변 자연경관이 수려하여 자연의 낭만과 아름다움이 그대로 보존된 천혜의 섬이다. 배를 타고 10분만 이동하면 도착한다는 점도 또다른 장점이다.


 

 


  • 여행상세정보
  • 요금안내
  • 여행지정보
  • 취소환불규정

  • 怨좉컼꽱꽣/엯湲덇퀎醫
  • ARS寃곗젣븞궡
  • 븞궡梨낆옄떊泥
  • 異쒕컻옣냼븞궡